대구 수성구자원봉사센터, 촘촘한 관계망으로 고독사 예방
대구 수성구자원봉사센터, 촘촘한 관계망으로 고독사 예방
  • 장미지 기자
  • 승인 2020.07.30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수성구 주민들이 홀몸노인의 사회관계망 구축을 위한 ‘우리 함께 이웃’ 워크숍에 참여하고 있다. 수성구청 제공
대구 수성구 주민들이 홀몸노인의 사회관계망 구축을 위한 ‘우리 함께 이웃’ 워크숍에 참여하고 있다. 수성구청 제공

[블로그뉴스=장미지 기자] 대구 수성구자원봉사센터는 홀몸노인과 지역주민의 관계망을 만들고 고독사를 예방하기 위한 ‘독고(獨孤)노인 사회관계망 구축 사업 잇다! 있다!’를 진행한다.

이 사업에서는 독거노인이 거주하는 곳을 중심으로 이웃들과의 사회관계망을 구축하고, 같은 동네에서 일상적인 대화를 나누며 소통하는 일상 속의 지지체계를 만든다.

독거노인은 인근에 거주하는 이웃과 함께 ‘우리 함께 이웃’이라는 이름으로 홀몸노인의 일상을 함께 나누는 ‘이웃 일상’, 한 달에 한 번 식사를 함께 만들어서 먹는 ‘이웃 밥상’을 진행한다. 

동시에 단순히 도움을 받는 수혜자에서 벗어나 수성구의 전문자원봉사단체와 함께 지역을 위해 나눔을 실천하는 ‘이웃 프로젝트’를 진행하며, 지역사회의 구성원으로서 사업에 참여하는 등 다양한 일상을 이웃과 함께 하게 된다.

이 사업은 행정안전부와 (재)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 주관으로 전국 245개 자원봉사센터를 대상으로 한 ‘2020 지역맞춤형 안녕캠페인 공모사업’에 선정돼 800만 원의 사업비와 멘토링을 지원받는다.

고독사 예방을 위해 수성구 내 유관기관인 홀트대구종합사회복지관, 황금종합사회복지관, 수성구청 행복나눔과로 구성된 ‘이음네트워크’를 조직해 정기적으로 사업에 대해 논의를 하고 있다.

또 독거어르신 거주 지역(8개 동)을 중심으로 ‘우리 함께 이웃’을 모집해 30일부터 본격적으로 사업을 진행한다.

‘우리 함께 이웃’에 참여를 희망하는 지역주민은 수성구자원봉사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