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눈높이 맞춘 SNS 채용 '눈길'…지원자 2배 '몰려'
포스코, 눈높이 맞춘 SNS 채용 '눈길'…지원자 2배 '몰려'
  • 최예원 기자
  • 승인 2020.10.20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코 생산기술직 채용 담당자가 지원자들을 응원하는 마음을 담아 인스타그램 공식 계정에 남긴 시 '응원가'. (포스코 제공)
포스코 생산기술직 채용 담당자가 지원자들을 응원하는 마음을 담아 인스타그램 공식 계정에 남긴 시 '응원가'. (포스코 제공)

[블로그뉴스=최예원 기자] 포스코가 SNS(사회관계망서비스)를 활용, 구직자들과의 진정성 있는 소통으로 주목받고 있다. 

포스코는 지난 8월 생산기술직 채용형 인턴 모집을 시작했다. 코로나19로 인해 대면 설명회나 상담이 어려운 상황에서 온라인 채용 설명회를 개최하고 채용 토크쇼 영상을 제작하는 등 적극적인 소통에 나섰다. 

특히 인스타그램을 활용한 쌍방향 소통이 젊은 지원자들에게 호평을 받았다. 채용 진행 사항, 가점 요소, 서류 작성 가이드 등 채용 관련 정보를 카드뉴스 형태로 만들어 한 눈에 알아볼 수 있게 정리한 것이 주효했다.

인스타그램 메신저를 통해 채용 담당자가 문의 사항을 실시간으로 답변하거나 채용 상담을 하는 이른바 'DM(Direct Message) 상담'도 선보였다. 입사 지원서가 제대로 접수됐는지 등 소소한 문의부터 직무 선정에 대한 고민 상담까지 이뤄졌다. 기존 취업 박람회에서 제공하던 채용 상담을 SNS를 통해 상시 실시한 셈이다.

채용 담당자의 진정성 있는 소통은 많은 지원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서류 접수 마감일을 앞두고 포스코 생산기술직 채용 담당자가 구직자들을 응원하는 마음을 담아 직접 작성한 편지와 시 '응원가'는 수 백여개의 '좋아요'를 받았다. 포스코 생산기술직 채용 인스타그램 계정은 운영한지 6개월만에 43000여명의 팔로워를 모았다.

이에 힘입어 예년 대비 2배 넘는 인원이 지원해 우수 인재 영입 기대감을 높였다. 

포스코 채용 담당자는 "앞으로도 진정성 있는 소통으로 따뜻한 채용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포스코는 지난 8월 31일부터 하반기 생산기술직 채용을 진행중이다.

연말까지 면접 전형을 거쳐 우수한 인재들을 신입사원으로 채용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