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군, 이웃사촌청년시범마을 ‘청년 소통 간담회’ 개최
의성군, 이웃사촌청년시범마을 ‘청년 소통 간담회’ 개최
  • 정수영 기자
  • 승인 2020.09.25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주수 의성군수가 24일 이웃사촌 청년시범마을 청년 소통 간담회에서 의견을 듣고 있다. (의성군 제공)
김주수 의성군수가 24일 이웃사촌 청년시범마을 청년 소통 간담회에서 의견을 듣고 있다. (의성군 제공)

[블로그뉴스=정수영 기자] 경북 의성군은 지난 24일 의성군립도서관에서 의성 살아보기 ‘청춘구 행복동’ 프로젝트 참여 청년과 ‘예술가 일촌맺기’프로젝트 참여 청년예술가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이웃사촌 청년시범마을 청년 소통 간담회’를 열었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지금까지 진행되어 온 ‘의성 살아보기’성과를 공유하고 의성을 찾은 청년들과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직접 소통하며 청년들이 체감할 수 있는 정책을 모색하고자 마련됐다.

‘의성 살아보기’사업 성과보고에서는 ‘청춘구 행복동’프로젝트 1기의 성과와 ‘예술가 일촌맺기’프로젝트의 지난 3개월간 성과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청춘구 행복동’프로젝트 1기는 총 4팀 9명이 참가해 △안계미를 활용한 천연비누 제작 △농촌자원을 활용한 치유농업 △청소년을 대상으로 농업유산 홍보 등 다양한 활동을 진행했다. 또 참가인원 9명 중 7명이 의성으로 전입해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예술가 일촌맺기’프로젝트는 현재 6개 마을에서 18명의 청년예술가가 해당마을에서 한 달 이상 거주하며 예술창장활동을 지원하고 마을주민의 이야기를 배경으로 한 연극 연출 수업과 주민들의 일상 그리기 수업 등 주민 수요에 맞는 예술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청년들의 안정적인 경제활동과 지역정착을 위한 새로운 사업들을 보다 적극적으로 발굴하겠다”며 “청년들이 의성에서 마음껏 미래를 펼칠 수 있도록 새롭고 활기찬 의성 만들기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