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첫 종교인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 탄생…운곡사 법광스님
대구 첫 종교인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 탄생…운곡사 법광스님
  • 정수영 기자
  • 승인 2020.09.16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운곡사 주지인 법광스님이 대구지역 164번째 아너 소사이어티회원으로 가입했다.(대구시 제공)
16일 운곡사 주지인 법광스님이 대구지역 164번째 아너 소사이어티회원으로 가입했다.(대구시 제공)

[블로그뉴스=정수영 기자] 대구시는 운곡사 주지인 법광스님이 1억원 이상 고액기부자 모임인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으로 가입했다고 16일 밝혔다.

대구시는 이날 권영진 대구시장, 김수학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법광스님의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 가입식을 가졌다.

법광스님은 대구 164번째 회원이자, 종교인으로서는 첫 가입이다. 법광스님은 1960년 충청북도 제천출신으로 순천 선암사에서 관정 스님을 은사로 출가했다. 이후 동방불교대학과 태고종 중진스님들을 위한 전문교육기관인 중앙승가강원 사교과를 졸업했고, 현재 중앙승가강원 대교과 입승 재직 중이다. 

특히 출가 전 발명가로 활동하며 독일 국제 발명품전시회와 미국 LA세계발명품 전시회에서 동상을 수상한 특별한 경력을 갖고 있기도 하다. 

법광스님은 “나의 작은 기부가 마중물이 되어 희생과 보시의 따뜻한 마음이 대구 곳곳에 퍼져나갔으면 한다”며 “전달된 성금이 우리지역에 도움이 꼭 필요한 이웃들에게 잘 전달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아너소사이어티(Honor Socity)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사회지도층이 사회문제에 관심을 갖고 나눔운동에 참여, ‘노블리스 오블리주’를 실천할 수 있도록 만든 개인 고액기부자들의 모임으로 1억원 이상 기부 또는 2000만원씩 5년 동안 기부를 약정(5년)할 경우 회원으로 가입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