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성구, 장애인 재활시설서 마스크 본격 생산
수성구, 장애인 재활시설서 마스크 본격 생산
  • 장미지 기자
  • 승인 2020.08.10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숲 중증장애인 다수고용사업장’ 중증장애인 근로자들이 KF80 마스크를 포장하고 있다. 수성구청 제공
‘숲 중증장애인 다수고용사업장’ 중증장애인 근로자들이 KF80 마스크를 포장하고 있다. 수성구청 제공

[블로그뉴스=장미지 기자] 대구 수성구청은 ‘숲 중증장애인 다수고용사업장’에서 보건용 KF80 마스크를 본격 생산한다고 10일 밝혔다.

숲 중증장애인 다수고용사업장은 장애인 직업재활시설로, 지난 5월 297㎡ 규모 공간에 마스크 제조 자동화 생산라인을 만들었다. 

지난 3일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의약외품 KF80 마스크 판매 최종승인을 받았고, KF80 마스크를 하루 1만 5000장 씩 연간 350만 장 규모로 생산이 가능하다.

8월 중순 중증장애인생산시설로 지정될 예정이며, 사업이 원활하게 추진되면 일반 노동시장에 참여하기 어려운 중증장애인을 추가로 고용해 장애인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계획이다. 

수성구청은 중증장애인 우선구매 특별법에 따라 해당 시설에서 생산된 마스크를 우선 구매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