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 신공항 건설로 생산 36조 증가
대구경북 신공항 건설로 생산 36조 증가
  • 최재혁 기자
  • 승인 2020.07.31 14: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경연구원, 전국 생산유발 53조·부가가치유발 21조 추정…취업유발효과는 49만명

[블로그뉴스=최재혁 기자]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조감도. 경북도 제공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조감도. 경북도 제공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건설로 대구·경북에 미칠 경제적 파급효과가 약 36조에 이른다는 분석이 나왔다.

(재)대구경북연구원은 31일 “통합신공항이 건설되면 대구·경북에 미칠 경제적 총 파급효과는 생산유발 35조 9669억 원, 부가가치유발 15조 3171억  원, 취업유발 40만 5544명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또 지역 간 연관효과를 포함하면 전국적으로 미칠 경제적 총 파급효과는 생산유발 53조 3408억 원, 부가가치유발 20조 5564억 원, 취업유발 49만 1812명으로 추정했다.

경제적 파급효과는 공항 건설, 공항 연결 교통망 구축, 공항 연관 산업 육성, 공항복합도시 조성 및 기타 파급효과 등 총 4가지 분야로 나눠 분석했다.
 
통합신공항 건설에 따른 파급효과는 생산유발액 9조 7841억 원, 부가가치유발액 4조 3101억 원으로 추정되고, 공항 건설에 따른 취업유발인원은 10만 5242명으로 추정돼 일자리 창출 효과가 매우 큰 사업으로 나타났다.

공항 연결 교통망 구축에 따른 파급효과는 생산유발액 13조 6597억 원, 부가가치유발액 4조 8926억 원, 취업유발인원 9만 8750명으로 추정됐다.

공항 연관 산업 육성에 따른 파급효과는 생산유발액 10조 5043억 원, 부가가치유발액 5조 3651억 원, 취업유발인원 18만 3864명으로 전망했다. 

공항복합도시 조성에 따른 파급효과는 생산유발액 1조 4436억 원, 부가가치유발액은 5171억 원, 취업유발인원은 1만 436명으로 내다봤다. 

또 공항복합도시 총생산액은 4272억 원, 대구·경북 지역주민의 이동비용 절감에 따른 생산유발액은 1481억 원으로 예측됐다.

대경연구원 관계자는 “경제적 파급효과는 정부 재정지출의 승수 효과, 편익 증대 및 비용 절감 효과 등을 고려하여 분석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