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규 확진 18명, 38일만에 10명대…지역발생 7명, 비수도권 0명
신규 확진 18명, 38일만에 10명대…지역발생 7명, 비수도권 0명
  • 음상준 기자,김태환 기자,이형진 기자
  • 승인 2020.07.30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News1 이은현 디자이너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18명 발생했다. 이중 해외유입 확진자 11명, 국내발생 확진자는 7명이었다. 지난 6월 22일 17명 이후 38일 만에 10명대를 기록했다.

30일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일일 신규 확진자는 18명으로 나타났다. 전체 누적 확진자 수는 1만4269명이다.

신규 확진자 18명의 신고 지역은 서울 3명, 경기 5명, 경북 1명, 경남 1명, 검역 과정 8명이다. 격리치료중인 확진자는 전날보다 45명 감소한 837명으로 900명대 아래를 유지했다.

이날 해외유입 확진자는 11명이다. 유입국가는 중국 외 아시아 9명, 아메리카 2명이다. 11명 중 8명은 검역단계, 3명은 지역사회에서 확인했다. 국적은 내국인 9명, 외국인은 2명이다.

해외유입 국가별로는 필리핀 4명, 사우디아라비아 3명, 미국 2명, 이라크 1명, 우즈베키스탄 1명이다.

국내발생 확진자 7명의 신고 지역은 서울 3명, 경기 4명 등 모두 수도권에서 발생했다. 특히 서울은 서대문구, 성북구, 강서구에서 신규 확진자가 1명씩 나왔다. 비수도권에서는 확진자가 0명을 기록했다.

서울에선 3명의 신규 확진자가 추가됐다. 감염경로별로는 Δ관악구 확진자 접촉 1명 Δ중구 확진자 접촉 1명 Δ조사중 1명이다.

경기도에선 5명의 신규 확진자 발생했다. 감염경로별로는 Δ용인 확진자의 접촉자 1명 Δ해외유입 1명(콰테말라) Δ조사중 3명이다.

누적 사망자는 전날과 동일한 300명이다. 전체 치명률은 2.1%다. 성별로는 남성 2.47%, 여성은 1.8%를 기록하고 있다.

연령별로는 80세 이상 치명률이 24.79%로 가장 높으나 확진자 수가 가장 많은 연령대는 20대로 전날보다 2명 증가한 3615명을 기록했다. 연령별로는 20~40대 확진자가 해외유입을 포함해 12명을 차지했다.

누적 의심 환자 수는 155만6215명이며, 그중 152만2928명이 음성 판정을 받고 격리 해제했다. 검사를 진행 중인 사람은 1만9018명이다.

30일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18명으로 누적 확진자는 1만4269명이 되었다. 신규 확진자 18명의 신고 지역은 서울 3명, 경기 5명, 경남 1명, 경북 1명 순이고 검역 과정 8명이다. © News1 이지원 디자이너

 

© News1 최수아 디자이너

 

© News1 최수아 디자이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