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에서 입국한 40대 남성 코로나19 확진…경북 영천 거주
미국에서 입국한 40대 남성 코로나19 확진…경북 영천 거주
  • 정수영 기자
  • 승인 2020.07.30 08: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야 물러나라"…경북 영천시가 민관군 합동으로 코로나19 방역을 하고 있다. (사진=영천시)
"코로나야 물러나라"…경북 영천시가 민관군 합동으로 코로나19 방역을 하고 있다. (사진=영천시)

[블로그뉴스=정수영 기자] 미국에서 입국한 40대 남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 판정을 받았다.

30일 경북도에 따르면 미국 영주권자인 A씨는 지난 28일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한 뒤 다음날 영천보건소에서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판정 됐다.

A씨는 현재 안동의료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다. 이 남성을 이송한 직원 2명은 자가격리 조치됐다.

이로써 경북지역 총 확진자는 1357명으로 늘었다. 완치자는 1293명, 사망자는 58명이다. 나머지 6명은 안동의료원 등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