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코로나19 극복 경북형 일자리’ 2만개 창출
경북도 ‘코로나19 극복 경북형 일자리’ 2만개 창출
  • 정수영 기자
  • 승인 2020.07.08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청 전경. 블로그뉴스 DB
경북도청 전경. (블로그뉴스 DB)

[블로그뉴스=정수영 기자] 경북도는 공공분야 단기일자리 2만개를 창출하는 ‘코로나19 극복 경북형 희망일자리’ 사업을 연말까지 추진한다고 8일 밝혔다.

이 사업은 기존의 공공분야 일자리와 달리 코로나19로 인한 휴·폐업자, 1개월 이상 실직자, 무급휴직자, 청년 등 생계지원이 필요한 도민을 대상으로 한다.

다만, 생계비 지원이 되는 생계급여 수급자, 실업급여 수급자, 공무원 가족 등은 참여가 제한된다.

일자리사업은 △희망가꾸기 사업 △경북 클린안심 사업 △경북 일자리 희망인터 프로그램 △경북 내고장 생활안전 지킴이 △학교 도우미 지원 사업 △교통안전 지킴이 프로그램 등이다. 

사업 참여 신청은 경북 23개 시‧군청 홈페이지와 시‧군 일자리 팀,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