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군, 온도저감기술로 시설하우스 온도 5℃ 낮춰
의성군, 온도저감기술로 시설하우스 온도 5℃ 낮춰
  • 최예원 기자
  • 승인 2020.06.16 1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성군은 시설가지 재배농가 하우스의 온도를 3~5℃ 낮추기에 성공했다. 의성군 제공.
의성군은 시설가지 재배농가 하우스의 온도를 3~5℃ 낮추기에 성공했다. 의성군 제공.

[블로그뉴스=최예원 기자] 경북 의성군은 시설가지 재배농가에 여름철 폭염 및 이상고온에 대응하는 시설하우스 온도 저감기술 시범사업을 추진, 하우스 온도를 3~5℃ 낮추기에 성공했다.

여름 폭염기에 시설하우스는 출입문과 측창을 모두 개방해도 내부 온도가 40℃ 이상 상승한다. 이 때문에 작물이 스트레스를 받아 수정불량, 광합성 저하 등의 피해가 발생하고, 작업하는 농업인도 온열병 위험에 고스란히 노출되어 있다.
 
이에 따라 의성군은 시설하우스 외부에 자동 차광막을 설치해 폭염이나 농작업 시에 차광막을 여닫을 수 있도록 해 작물의 생육장해를 예방하고 적엽과 수확 작업시에는 쾌적한 작업환경을 제공하고 있다.

정영주 의성군농업기술센터 소장은 “향후 폭염피해가 급증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시설채소 농가의 안정적인 소득증진과 온열병 예방을 위해 해당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