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대실요양병원과 같은 건물의 제이미주병원서 51명 확진
대구 대실요양병원과 같은 건물의 제이미주병원서 51명 확진
  • 장미지 기자
  • 승인 2020.03.27 1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집단 감염이 발생한

대구 달성군 대실요양병원과 같은 건물인 제이미주병원에서 51여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수성구 제공
대구 달성군 대실요양병원과 같은 건물인 제이미주병원에서 51여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수성구 제공

27일 대구시에 따르면 제이미주병원 종사자 1명과 환자 50명 등 51명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제이미주병원은 90명의 확진자가 나온 대실요양병원과 같은 건물에 위치하고 있다. 달성군 다사읍에 위치한 이 건물은 대실요양병원이 3층부터 7층까지 사용하고, 8층부터 11층까지 제이미주병원이 들어서 있다.

김종연 대구시 감영병관리지원단 부단장은 이날 코로나19 관련 브리핑에서 “제이미주병원의 유증상자 3명에 대해 검사한 결과 환자 1명이 확진됐다”며 “직원 72명과 환자 286명에 대한 전수조사를 전날(지난 26일) 진행, 검사 결과가 나온 이들 중 51명이 추가로 확진됐다”고 밝혔다.

제이미주병원 관계자 중 49명은 아직 코로나19 검사 결과가 나오지 않아 추가 확진자가 나올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대구시 제이미주병원에 역학조사팀을 보내 환자 분포와 상태를 평가하고 추후 일정과 관리방안 등을 논의하고 있다.

한편 이날 오전 0시 기준 대구지역의 코로나19 확진자는 34명이 증가한 총 6516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