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포스트 코로나19’ 실행계획 수립…지역경제 활성화 '초점'
경북도, ‘포스트 코로나19’ 실행계획 수립…지역경제 활성화 '초점'
  • 이지영 기자
  • 승인 2020.03.26 1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가  ‘포스트 코로나19’ 도정혁신 실행계획을 보고 받고 있다. 경북도 제공.
이철우 경북도지사가 ‘포스트 코로나19’ 도정혁신 실행계획을 보고 받고 있다. 경북도 제공.

경북도가 ‘포스트 코로나19’ 실행 계획을 확정하고 본격 추진에 나섰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26일 “코로나19 종식 이후 지역경제 환경에는 많은 변화가 있을 것으로 예상 된다”면서 “이에 소상공인, 농업인 소득증대, 청년 일자리, 영세중소기업 활성화 등 시대적인 상황에 맞는 혁신적이고 체감할 수 있는 시책을 선제적으로 개발해 대응해 나가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에 수립한 ‘도정혁신 실행계획’은 ▲도정전반에 사회가치를 구현하는 분위기 확산 ▲도민의 참여 및 다양한 사회주체들의 협력을 통한 사회문제 해결 ▲신뢰받고 일하는 혁신도정 구현 등 3대 전략과 8대 과제 38개 시책이 망라됐다.

우선 지방소멸 극복 모범모델 ‘이웃사촌 시범마을 조성’, 농업 미래가치 창출을 위한 ‘스마트 팜 혁신 조성’ 등 사회적 가치를 실현 할 수 있는 도정운영이 보다 속도감 있게 진행된다. 

또 코로나 19대응 ‘중소기업‧소상공인 3無(무이자, 무담보, 무보증료) 금융지원’, 경북형 면 마스크 보급 등 도민에게 필요한 서비스를 선제적, 맞춤형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유튜브(보이소 TV)’운영, 저출생 극복 도민참여 시스템 구축 등 소통을 통한 문제해결과 ‘청사 내 공공개방시설’ 개방, 농산물 기상재해 예방 빅데이터 분석 및 제공 등 공공자원을 공유한다.

아울러 스마트워크 도정, IoT기술 적용 다수사상자 대응시스템 구축, 디지털 트렌드 기반 관광마케팅 혁신 등 디지털 기술의 과감한 도입으로 공공서비스를 획기적으로 개선할 계획이다.

특히 ‘화요일에 공부하자’, ‘적극행정 사전 컨설팅’, ‘해피댄스(happy dance)’, 종이 없는 회의문화, 비대면 보고, 전자결제 강화 등을 통해 행정업무 효율화에도 적극 나선다.

김장호 경북도 기획조정실장은 “정말로 강한 것은 덩치가 크고 힘이 센 공룡이 아니라 얼마나 변화에 맞게 대응하는 것”이라면서 “변화에 맞는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추진해 도정에 활력을 불어 넣도록 최선을 다할 것”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