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서 사망자 발생…73세 신천지 교인
대구서 사망자 발생…73세 신천지 교인
  • 장미지 기자
  • 승인 2020.02.26 1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 대구에서 코로나19 추가 사망자가 발생했다. 당뇨병과 고혈압을 앓던 73세 남자다. 블로그뉴스 DB
26일 대구에서 코로나19 추가 사망자가 발생했다. 당뇨병과 고혈압을 앓던 73세 남자다. 블로그뉴스 DB

대구에서 입원 치료를 받던 70대 코로나19 확진자가 26일 새벽 숨졌다.

대구시는 26일 코로나19 대응 관련 브리핑에서 “이날 새벽 1시 계명대 동산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확진자가 사망했다”고 밝혔다.

이 환자는 대구에서 3번째 확진 판정을 받은 73세 남자로 지병으로 당뇨병과 고혈압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20일 대구의료원 선별진료소를 통해 입원 후 23일 호흡곤란으로 계명대 동산병원으로 이송·호흡기 치료를 받았다.

이후 24일 폐혈성 쇼크가 발생해 결국 목숨을 잃었다.

대구시는 26일 오전 9시 현재 코로나19 확진자는 총 677명으로 늘었으며, 이 가운데 3명이 호흡곤란 등의 증세를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