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성구청, 신종 코로나바이스 선제적 대응
수성구청, 신종 코로나바이스 선제적 대응
  • 최예원 기자
  • 승인 2020.01.23 18: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시간 비상대책반 가동하고 어린이집·경로당 등에 손소독제 등 비치
수성구보건소가 제작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예방 행동수칙 포스터. 수성구청 제공
수성구보건소가 제작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예방 행동수칙 포스터. 수성구청 제공

대구 수성구청은 ‘우한 폐렴’으로 불리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의 확산 방지를 위해 24시간 비상대책반을 가동한다. 

이번 비상대책반은 지난 20일 국내 첫 확진환자가 발생함에 따라 설 연휴 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해 수성구보건소와 의사회, 의료기관, 약사회 등이 상호 협조체계를 구축해 운영한다.

수성구보건소는 재난관리기금을 활용해 관내 어린이집, 유치원, 경로당, 복지관 등에 손소독제, 마스크 등을 비치하는 등 선제적 대응에 나서고 있다. 

또 수성구청 홈페이지, 블로그, SNS 등을 통한 예방수칙을 안내하고 있으며, 포스트 및 안내문을 제작해 어린이집, 유치원, 경로당 등에 배부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예방 홍보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수칙으로는 발열, 기침 등 호흡기 증상이 있을 시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외출, 의료기관 방문 시)하고 외출 후에는 흐르는 물로 손을 30초 이상 깨끗이 씻는 등 감염병 예방수칙을 지켜줄 것을 당부했다. 

현재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조사대상 유증상자는 11명으로 확진 1명(중국인), 검사 진행 중 3명, 7명은 음성판정이 나왔다. 

김대권 수성구청장은 “모든 감염병은 조기 대응이 중요한 만큼 비상대응체계를 철저히 이행하고 예방활동을 강화하여, 지역 주민들이 안전하게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