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윤국 변호사 “고유정 사건에 안타까운 진실 있다…업무방해 시 법적 대응”
남윤국 변호사 “고유정 사건에 안타까운 진실 있다…업무방해 시 법적 대응”
  • 이지영 기자
  • 승인 2019.08.14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남윤국 변호사 공식 블로그 캡처.
사진=남윤국 변호사 공식 블로그 캡처.

[블로그뉴스=이지영 기자] 제주도에서 전 남편을 살해‧유기한 혐의로 구속기소된 고유정(36) 법률대리인 남윤국 변호사가 변호를 방해하는 행위에 대한 법적 대응을 시사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비난의 목소리는 더욱 거세지고 있다.

남윤국 변호사는 지난 13일 자신의 공식 블로그를 통해 ‘형사사건 변호와 형사사건 변호와 관련한 입장’이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

남 변호사는 “제가 변호인으로서 현재 활동하고 있는 형사사건(고유정 사건)에 관해 많은 국민적 관심과 비판적 여론이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언론에서 지금까지 보도된 바와 달리 그 사건에는 안타까운 진실이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그는 “변호사로서 그 사명을 다하여 피고인이 공정한 재판을 받고 그 재판 속에서 이 사건의 진실이 외면 받지 않도록 성실히 제 직무를 수행해 나갈 것”이라며 “만일 이런 제 업무 수행을 방해하려는 어떤 불법적인 행위(예를 들면 명예훼손, 모욕, 개인정보보호법 위반 등)나 시도가 있다면 법률적 대응을 할 수도 있다”고 경고했다.

남 변호사의 입장표명은 지난 12일 열린 고유정의 1차 공판 과정에서 피해자가 '변태 성욕자'라고 주장한 것을 놓고 온라인에서 각종 인격적 모욕과 신상털이를 당한 것을 두고 가만히 보고만 있지는 않겠다는 뜻을 피력한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남 변호사의 경고에도 누리꾼들은 아랑곳하지 않고 비난 공세를 퍼붇고 있다. 현재 이 글에는  남 변호사를 비판하는 댓글 3400여개가 달렸다.

한편 고유정의 2차 공판일은 다음달 2일 오후 2시 제주지법 201호 법정에서 속행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