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관료출신 대권 실패 이유 분석…황교안 겨냥?
홍준표 관료출신 대권 실패 이유 분석…황교안 겨냥?
  • 이지영 기자
  • 승인 2019.05.23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가 현 안교안 대표를 겨냥한듯한 글을 올려 화제다. 출처=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 페이스북.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가 현 안교안 대표를 겨냥한듯한 글을 올려 화제다. 출처=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 페이스북.

[블로그뉴스=이지영 기자]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대표가 관료출신 정치인들 특유의 권위주의와 경직성이 대권 실패로 이어졌다는 글을 올려 눈길을 끌고 있다. 일부에선 현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를 겨냥한 것이 아니냐는 해석을 내놓고 있다.

홍 전 대표는 23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한국 정치사에서 관료출신이 대권을 쟁취하지 못한 이유가 무엇인지 분석해 본 일이 있느냐”는 질문으로 시작하는 글을 올렸다.

이 글에서 홍 대표는 고건 전 총리와 이회창 전 한나라당 총재가 대권에 실패한 다섯가지 이유를 제시했다.

홍 대표는 “첫째 두분 모두 병역의무로부터 자유스럽지 못했다. 국민들은 지도자의 병역의무 일탈은 절대 용서치 않는다”고 지적했다.

이어 “둘째 관료적 타성은 안전한 길로만 가지 모험은 절대 하지 않는다. 정치판은 high risk high return(고위험 고수익)의 세계인줄 그들은 모른다”며 ‘관료적 타성’을 언급했다.

세 번째로는 “변화와 개혁을 싫어한다”는 점을 꼽았다. 네 번째는 “보고 받는 데만 익숙하고 국민들에게 보고 할 줄 모른다”고 했으며, 다섯 번째로는 ‘엘리트 의식’을 지적했다.

출처=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 페이스북.
출처=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 페이스북.

홍 전 대표는 “지나친 엘리트 의식으로 내가 국민들을 위해 존재한다고 생각하지 않고 국민들이 나를 위해 존재한다고 생각한다”고 주장했다.

마지막으로 홍 대표는 “정치인 출신들이 그 숱한 모함과 비난에도 대권에 성공하는 것은 위 다섯가지를 극복했기 때문”이라며 “혼돈에 쌓인 한국 정치판에서 중요한 것은 ‘내가 무엇이 되느냐’가 아니고 ‘내가 대한민국을 위해 무엇을 해야 하느냐’가 더 큰 문제”라고 마무리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