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없는 것 빼고 다 있다”…대구서 ‘2019 더 빅페어’ 개최
“없는 것 빼고 다 있다”…대구서 ‘2019 더 빅페어’ 개최
  • 이세아 기자
  • 승인 2019.03.25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남권 최대 규모 토털 전시회…300여 업체 라이프스타일 제품 전시
영남권 최대 규모의 토털 전시회 ‘2019 더 빅페어’가 오는 5월 대구 엑스코에서 열린다. 더 빅페어 홍보 포스터
영남권 최대 규모의 토털 전시회 ‘2019 더 빅페어’가 오는 5월 대구 엑스코에서 열린다. 디오씨 제공

[블로그뉴스=이세아 기자] 영남권 최대 규모의 토털 전시회 ‘2019 더 빅페어(THE BIG FAIR)’가 오는 5월 9일부터 12일까지 나흘간 대구 엑스코에서 열린다.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올해 처음 개최되는 ‘2019 더 빅페어’는 대구·경북 유통업체에게는 새로운 유통 플랫폼을, 소비자들에게는 볼거리, 먹을거리, 살거리, 즐길 거리가 넘치는 신개념 종합 전시회 관람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없는 것 빼고 다 있는 토털 전시회’를 슬로건으로 내건 ‘더 빅페어’는 엑스코 1층 1·2홀과 야외광장 500개(12,101㎡) 부스에 대구·경북을 비롯한 전국 300여 유통업체가 참여하는 영남권 최대 규모의 퍼블릭 전시회다.

500개 부스에서는 패션·잡화, 임신·육아, 식품관, 인테리어, 가전·가구, 뷰티·헬스, 레저·스포츠, 캠핑카 분야 등 라이프스타일에 필요한 모든 것을 아우르는 우수한 제품을 전시·판매한다.

또 엑스코 가구몰이 엑스코 개관 후 최초로 연합 부스를 꾸리고 야외광장에는 대형 캠핑카를 전시해 최신 캠핑 트렌드를 선보인다.

경기 침체에 허덕이는 유통업체와 관람객들을 위한 프로그램도 다채롭다.

행사 기간 SNS를 이용한 실전 마케팅 기법을 교육하는 ‘온라인 마케팅 교육 세미나’와 소상공인에게 효율적인 세무 관리법을 알려주는 ‘세무 교육 세미나’, 다양한 취미 생활을 배워보는 ‘원데이 클래스’, ‘홈트레이닝 클래스’가 마련돼 있다.

이밖에 버스킹 공연과 유명인사 초청 사인회, 스탬프 투어와 다양한 이벤트가 행사장 곳곳에서 펼쳐질 예정이다.

더 빅페어 주최·주관사인 ㈜디오씨 박진국 대표는 “지역기업과 지역민이 주인공인 전시회를 만들기 위해 기존 행사와는 차별성을 둔 지역 토털 전시회 ‘더 빅페어’를 기획하게 됐다”며 “홍콩 메가쇼와 프랑스 메종&오브제, 독일의 암비엔테 전시회처럼 지역을 대표하는 전시회가 될 수 있도록 점차 규모를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더 빅페어는 이번 행사를 시작으로 매년 봄, 가을 두 차례 개최될 예정이며, 행사 취지에 뜻을 함께하는 지역의 여러 기관·단체의 참여 및 후원이 활발하게 논의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